테리토리얼 뱅크, 미 연준 가입 - 한국일보
HOME | 즐겨찾기추가 | 시작페이지로 | 회사소개 | 설문조사 | 미주한국일보 | KoreaTimesUS | 한국일보본국 | THEKOREATIMES
회원가입 로그인
뉴스홈 > 뉴스메인 > 경제
2014년07월17일 00시00분
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
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테리토리얼 뱅크, 미 연준 가입
호놀룰루 소재의 테리토리얼 세이빙스 뱅크의 모회사인 Territorial Bancorp Inc.가 뱅크 오브 하와이에 이어 하와이에서는 2번째로 미 연방준비은행(FRB) 샌프란시스코 지부에 가입했다.
FRB의 샌프란시스코 지부는 미 전국을 12개 지구로 분할해 각 지역마다 지점을 두는 형태로 운영되며 연방준비제도를 지탱하는 12개 중앙은행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.
지금까지는 뱅크 오브 하와이가 지역 내에서는 유일하게 미 연준에 가입한 은행으로써 피터 호 BOH 회장은 하와이 역사상 ‘하와이 내셔널 뱅크’의 워렌 루크 회장에 이어 2번째로 샌프란시스코 FRB의 이사로 임명된바 있다.
테리토리얼 뱅크는 작년 하와이 주 정부 금융감독원에 주립은행(state-chartered bank)으로 등록하길 원한다는 신청서를 접수해 승인을 얻어냈고 이로써 하와이 최초의 주립은행으로 기록된 해당 금융사는 이와 동시에 샌프란시스코 FRB에 가입신청서도 함께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.
테리토리얼 뱅크는 FRB가입으로 각종 규제비용을 절약할 수 있게 됐고 더불어 하와이 최초의 주립은행으로써 금융감독원이 그간 업체들을 관리하며 쌓은 노하우도 전수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.
 
 
 
관련기사가 없습니다
뉴스스크랩하기
편집국 (koreatimeshawaii@gmail.com) 기자 
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경제섹션 목록으로
다음기사 : 인터넷 사용요금에 세금부과 금지법안 추진, 주정부 세수입 손실 우려 (2014-07-18 00:00:00)
이전기사 : 하와이 미 공군 관련 직위 238개 삭감 예고 (2014-07-17 00:00:00)
장학 선발 대회!
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

상호명: 한국일보 하와이 지사 (Korea Times) 주 소: 1839 S. King Street Honolulu HI 96826
등록일: 2011. 7. 1   발행인 / 편집인: 한국일보 하와이 지사
Tel.(808)955-1234 Fax.(808)946-9637, (808)947-0844
미주 한국일보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무단 전재.복사.배포 등을 금합니다.

Copyright(c) 2019 한국일보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