하와이, 소매업계 종사자 가장 많아

뉴스일자: 2018년10월06일 04시36분

이번 주 발표된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, 소매업 판매직, 요식업 서버, 건설 노동자 등이 하와이의 상위 20개 직종 중 하나로 나타났다. 
 
2016년 하와이 노동인력 분포는 소매업 인력 4만2,445명, 요식업 종업원 4만775명, 건설업종 종사자 3만4,137명 등으로 이들 직종을 합하면 하와이 민간인력의 총 16.4퍼센트를 차지한다. 
 
지난 달 27일 발표된 보고서는 주 상경관광개발국(DBEDT)이 주 상위 20개 직종의 각 직업당 노동자 수를 집계한 것으로 주요 산업분야의 노동력 분포를 보여주고 있다. 
 
경제개발국 루이 살라베리아 국장은 성명에서 새 보고서가 하와이의 현 고용 시장 현황을 이해하는데 중요한 자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. 


 
♦ 하와이 주 상위 20위 직종의 종사자 수는 다음과 같다. 
 
소매업 종사자  4만2,445 명
식음료 서빙업  4만775 명
건축무역업  3만4,137명
빌딩 청소 및 방역업  3만277명
정보 기록원  2만4,476 명
요리 및 음식 준비  2만2,481명
보건연구 및 진료 분야  2만2,014명
기타 매니지먼트 분야  2만,260명
사무직 종사자  1만9,981명
비즈니스 운영 전문직  1만9,971명
자동차 운영자  1만7,949명
비서 및 행정 보조  1만7,275명
유아 및 특수교육 교사  1만7,183명
기록, 일정 조정, 운행관리, 유통업 종사자  1만6,495명
기타 인력관리 및 서비스 종사자  1만5,603명
물건 이전, 이사업  1만4,642명
설치, 관리, 수리직  1만3,950명
고위관리직  1만3,393명
금융업 종사자  1만3,327명
음식 준비 및 서빙 관련 업종  1만3,229명

이 뉴스클리핑은 http://www.koreatimeshawaii.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.